'슈퍼맨' 추사랑 "아빠보다 만세가 좋아" 이쯤되면 공식커플

김소연 기자 / 입력 : 2015.05.24 17:50 / 조회 : 98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영상 캡처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의 딸 추사랑이 배우 송일국의 삼둥이 아들 송만세에 대한 호감을 드러냈다.

24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에서는 할아버지와 함께 나들이에 나선 추사랑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아빠 추성훈과 할아버지와 함께 차를 타고 이동하던 중 추사랑은 돌연 "만세가 좋다"고 돌발 고백을 했다. 할아버지는 "만세가 그렇게 좋냐"며 "아빠와 만세 중에 누가 좋냐"고 물었다. 추사랑은 망설임 없이 "만세"라고 답했다.

이후 "만세와 할아버지 중 누가 더 좋냐"는 질문에도 추사랑은 "만세"라고 답했다.

마지막으로 추사랑이 오랫동안 호감을 드러냈던 유토와 비교에도 "만세가 더 좋다"고 일편단심 만세 사랑을 드러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