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박용근, 발목 부상으로 아웃..구급차에 실려 나가

수원=전상준 기자 / 입력 : 2015.05.24 16:24 / 조회 : 1673
  • 글자크기조절
image
발목 부상으로 실려나가는 박용근. /사진=OSEN



박용근(31, kt wiz)이 발목 부상으로 교체됐다.

박용근은 24일 오후 2시 수원 케이티 위즈 파크에서 열린 한화 이글스와의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홈경기서 7번 타자-3루수로 선발 출장했다.

박용근 5회 1사 2루 상황에서 좌중간을 가르는 적시 2루타를 치며 이날 첫 안타를 기록했다. 후속 문상철의 볼넷으로 상황은 1사 1,2루. 이어 장성호의 안타 때 박용근은 3루를 돌아 홈으로 질주하며 슬라이딩을 했다.

이 과정에서 박용근의 오른쪽 발목이 꺾였다. 박용근은 한동안 자리에서 일어나지 못했고 결국 구급차에 실려 경기장을 빠져나갔다.

부상 정도가 꽤나 심각해 보인다. 박용근은 바로 병원으로 후송돼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