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근황 심경 "나를 내려놓는 시간 갖고 있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5.05.18 10:39 / 조회 : 3403
image
/사진제공=얼루어 코리아


'피겨 여왕' 김연아가 자신의 근황을 밝혔다.

김연아는 최근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와의 화보 촬영 이후 인터뷰에서 근황을 전하며 "아직 내가 하고 싶은 것이 뭔지 아직 잘 모르겠다. 지금은 대학원에 다니고, 태릉에 가서 후배들도 봐주고, 오늘처럼 촬영을 하거나 홍보대사 활동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새로운 무엇에 대한 생각은 아직 안 하려고 한다. 현재에 충실하면서 지내다 보면 어느 순간 다른 생각이 들 때가 오겠죠?"라며 "자신을 내려놓는 시간을 갖고 있다"고 답했다.

한편 화보를 통해 김연아는 선수 생활을 마치고 조금 더 느긋해진 분위기를 살려 인위적인 꾸밈을 뺀 채 배제하고 특유의 여성미를 드러냈다. 햇살을 받으며 카메라 앞에 서 있는 모습 그대로 김연아는 충분히 예뻤고 은반 위에 여성미를 더욱 돋보이게 했다.

또한 김연아 특유의 정직한 감정과 사실을 가공 없이 드러내는 담백한 성격이 사진에 잘 드러났다는 후문이다.

image
/사진제공=얼루어 코리아


image
/사진제공=얼루어 코리아


image
/사진제공=얼루어 코리아


앞서 김연아는 일각에서 제기됐던 아이스하키 선수 김원중(31)의 재결합설 보도로 다시금 대중의 시선을 받은 바 있다. 이에 대해 김연아가 소속된 올댓스포츠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사생활이라 정확히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떠한 지 알 수 없다"며 말을 아꼈다.

김연아와 김원중은 지난해 3월 열애를 시작해 지난해 11월 연인 관계를 정리한 바 있다. 복수의 지인에 따르면 두 사람의 결별 시점은 정확히 확인되지 않았지만 당시 결별 수순을 밟았다.(스타뉴스 2014년11월19일자 단독보도)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