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언론 "타오 공항서 포착, 학업과 치료위해 미국행"

배문주 중국뉴스 에디터 / 입력 : 2015.05.08 10:31 / 조회 : 3052
image
타오 /사진=스타뉴스


'탈퇴설' 논란이 일고 있는 그룹 엑소(EXO)의 타오가 미국으로 떠났다.

8일 오전 중국 언론매체 왕이위러는 지난 7일 베이징 수도공항 탑승객 대합실에서 타오를 포착 했으며 이날 타오가 미국으로 출국했다고 보도했다.

타오는 부상치료와 재활훈련 그리고 학업을 위해 지인과 함께 미국으로 출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언론은 '탈퇴설'이 제기 된 후 어떠한 입장표명도 없이 타오가 미국행을 선택했다며 탈퇴논란은 여전히 미궁 속에 빠져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타오의 부친은 지난 달 22일 웨이보(SNS)를 통해 타오의 건강과 개인 발전 문제등을 이유로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엑소 탈퇴를 요구해 논란을 낳았다. 지난 2일 타오가 베이징 생일파티를 개최, 현장에 모습을 드러냈지만 '탈퇴설'에 대한 직접적인 언급은 없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