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정 측 "바로, 서신애와 함께 축구 경기 관람"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5.05.01 21:14 / 조회 : 3633
  • 글자크기조절
image
김유정, 바로, 서신애(맨 왼쪽부터 오른쪽으로)/사진=스타뉴스


배우 김유정 측이 B1A4 멤버 바로와 한국 대 벨기에 청소년 축구 경기를 관람한 이유를 밝혔다.

김유정 소속사 싸이더스HQ 관계자는 1일 오후 스타뉴스에 "김유정이 서신애, 바로와 함께 이날 오후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5 수원 JS컵 U-18 국제청소년축구대회' 한국 대 벨기에 경기를 관람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서신애가 축구선수 이승우(FC 바르셀로나 후베닐 A)와 친분이 있었고, 이승우 선수가 이번 경기 관람 초청을 했다"며 "서신애가 김유정에게 함께 가자고 하면서, 바로도 초대하게 됐다"고 말했다.

관계자는 김유정이 바로에게 함께 가자고 초대한 것은 "두 사람이 MBC 드라마 '앵그리맘'에 출연하면서 친분이 생겼다. 김유정이 평소 바로가 축구를 좋아하는 것을 알고 축구 관람을 제안하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세 사람이 함께 갔고, 서신애가 자리를 비운 사이에 중계방송에 김유정과 바로가 함께 있는 모습이 나온 것"이라며 "세 사람 외에 지인들도 함께 였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유정과 바로는 현재 MBC 수목드라마 '앵그리맘'에 출연 중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