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만이' 이영하, 지주연에 설득 "김해숙에 사과해"

김유미 인턴기자 / 입력 : 2015.03.25 21:01 / 조회 : 125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1TV '당신만이 내사랑' 영상 캡처


'당신만이 내사랑' 이영하가 딸 지주연에 김해숙에게 사과하라고 설득했다.

25일 방송된 KBS 1TV '당신만이 내사랑'(극본 고봉황·연출 진형욱)에서는 남제일(이영하 분)이 딸 남혜리(지주연 분)의 악행을 알게된 후 오말수(김해수 분)에게 사과하라고 설득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남제일은 남혜리에게 "지금이라도 찾아가서 오말수에게 사과하라"고 타일렀다. 남혜리는 "사과할 일 없다"고 딱 잘라 거부했다.

남제일은 딸의 뻔뻔함에 "네가 사주했다는 게 밝혀지면 어떡할래"라며 겁을 줬다.

남혜리는 "억울하다. 이번 일 내가 아니라 사장이 지시했다"고 이병태(정한용 분)에게 모든 죄를 떠넘겼다. 한편 이 말을 들은 남제일은 "이병태가 지시했나"라 되물으며 충격을 금치 못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