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스포츠 선정 2015 KBO 다크호스팀은 과연?

김민정 기자 / 입력 : 2015.03.25 12:58 / 조회 : 74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이정호 인턴기자


SBS 스포츠 다섯 해설위원이 바라본 올 한국 프로야구 다크호스 팀은 어디일까.

25일 오전 서울 중구 을지로 롯데호텔에서 진행된 SBS스포츠 '2015 프로야구' 기자간담회에서 이순철, 안경현, 이종열, 최원호, 현재윤 등 다섯 명의 해설위원은 올해의 다크호스 팀에 대한 각자의 의견의 전했다.

이종열 해설위원은 "두산이 좋게 보였다"고 말했다. 그는 "이유는 두산은 가장 좋은 선발지이 가졌기 때문이다. 선수들이 훈련하는 모습이 좋았다. 특히 김강률 선수와 야수들의 컨디션이 좋아보였다. 올 시즌에 두산이 좋은 역할을 할 것 같다"고 설명했다.

현재윤 해설위원은 "LG트윈스를 꼽고 싶다"며 "앞서 가을시즌에 들어가지 못했다는 두려움이 많이 극복돼 보였다. 또한 선수 개개인에게 자신감이 쌓였다. 특히 루카스 하렐이 충분한 역량을 가졌다. 기존의 빅4들의 여전히 건재하다. 지난 2년보다 좀 더 강화 될 것 이다"고 밝혔다.

이순철 해설위원은 "롯데와 LG를 꼽고 싶다"고 밝혔다. 그는 "롯데는 외국인 선수가 세 명이 너무 좋다. LG는 다양한 변화를 겪었다. 그러나 어느 이번에 자신감을 많이 되찾았다. 이번 시즌에서는 4위 안에 들어 갈 것이라고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