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장수원, 장도연에 밀당 충고 "주관대로"

김유미 인턴기자 / 입력 : 2015.03.21 00:59 / 조회 : 143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마녀사냥' 영상 캡처


'마녀사냥'에 출연한 가수 장수원이 개그우먼 장도연에 '밀당'에 대한 소신 있는 충고를 했다.

20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마녀사냥'에서는 게스트로 로봇연기 창시자 장수원과 개그우먼 장도연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장도연은 '밀당'이 화제에 오르자 "스물아홉 살 이후로 급하다. 밀당 같은 거 할 시간이 없다. 그 시간에도 나는 늙고 있는데"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하지만 남자들은 (감정 표현이) 소극적인 여자에겐 잘 다가가는데 적극적인 여자에겐 거리를 두더라"라며 난처한 입장을 밝혔다.

MC 성시경은 동의하며 "그런 사람들이 있다"고 말했다.

그 말을 들은 장도연은 "어떻게 하기가 애매하다"고 투덜거렸다. 이에 장수원이 "주변의 얘기보단 자신의 주관대로 행동해야 할 것 같다"고 소신 있는 충고를 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