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문' 이준 과외선생, 고아성 극찬 "이준보다 낫다"

김유미 인턴기자 / 입력 : 2015.03.17 23:09 / 조회 : 111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풍문으로 들었소' 영상 캡처


'풍문으로 들었소' 유준상이 이준과 고아성의 과외선생님으로부터 고아성에 대한 극찬을 들었다.

17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극본 정성주·연출 안판석)에서는 한정호(유준상 분)가 아들 한인상(이준 분)과 며느리 서봄(고아성 분)의 학업을 두고 과외선생과 상담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정호는 과외선생님에게 "우리가 서봄의 부모에 대해 부정적인 견해를 갖고 있다. 서봄이 내 자식과 어울리는 사람이 되어줬으면 좋겠다"고 털어놓았다.

이에 과외선생님은 "결론은 원하시는 스펙이 나오게 해달라는 것 아닌가. 서봄 저 친구는 대학 입학 수준이 아니다. 투자 대비 인상이보다 월등히 낫다. 사시 최연소 합격까지 바라볼 수 있다. 검정고시 출신에 십대 출산에 그 정도면 '신화의 주인공'이다"라고 서봄을 극찬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