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영 아나 "'나, 출근합니다2', 살아가는 희망 준다"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5.03.17 12:42 / 조회 : 1170
  • 글자크기조절
image
KBS 1TV '나, 출근합니다 시즌2' MC를 맡은 이선영 KBS 아나운서/사진제공=KBS


이선영 KBS 아나운서가 자신이 진행을 맡은 '나, 출근합니다 시즌2'가 이 시대를 살아가는 가족들에게 희망을 준다고 평가했다.

이선영 아나운서는 1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별관 인근 한 식당에서 열린 KBS 1TV 재취업 프로젝트 '나, 출근합니다 시즌2'(8부작) 기자간담회에서 "이 프로그램은 가족 자체가 일어서서 다 같이 살아가는, 희망을 준다"고 말했다.

이선영 아나운서는 "'나, 출근합니다 시즌2' 녹화 때 가족들을 만나보면 단순히 재취업 결과, 아버지의 꿈을 찾아드리고 가족들이 살 길을 모색하는 수준이 아니었다"고 밝혔다.

이어 "촬영 때 1분 발언을 하는 시간이 있는데, 가족들이 아버지를 바라보면서 서로 손을 꼭 잡고 자신이 얘기하는 것처럼 바라보고 있었다. 아버지뿐만 아니라 전 세대가 공감하면서 볼 수 있다고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이선영 아나운서는 "이 프로그램은 단순히 아버지, 남편의 문제를 다루는 게 아니다. 직업을 가진 여성도 공감하고 볼 수 있다"며 "공영성의 가치를 극대화 했다"고 말했다.

한편 '나, 출근합니다 시즌2'는 재취업을 위해 고군분투 하는 아버지들의 모습과 사연을 담아낸 프로그램이다. 도경완, 이선영 KBS 아나운서가 MC를 맡았다. 또한 최양락 팽현숙 부부가 코너 '희망포차' MC로 활약한다. 오는 22일 오후 1시 20분 첫 방송 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