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핀란드 신문 장식 "이른 아침 200m 줄, 놀랍다"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5.03.04 09:54 / 조회 : 2141
image


그룹 블락비가 핀란드 신문을 장식했다.

4일 소속사 세븐시즌스에 따르면 블락비는 지난 1일 핀란드 헬싱키의 Circus에서 두 번째 유럽투어 공연을 마쳤다. 당시 공연장에는 2000여명의 관객이 운집해 블락비의 히트곡들을 유창하게 따라 부르고 한글 슬로건을 준비하는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image
블락비 유럽투어


이날 블락비 공연에 대해 핀란드 헬싱키 전역에 배포되는 신문 메트로는 "한국에서 온 보이그룹 블락비가 헬싱키에서 공연을 가졌으며 팝과 힙합을 접목한 음악을 하고 있다"며 "공연을 한참 앞둔 이른 오전에도 200m 이상의 줄을 설만큼 많은 관객들이 찾고 있어 놀랍다"고 전했다.

해당 매체는 사전 인터뷰나 홍보 등이 이루어지지 않은 상태에서 블락비의 소식을 보도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멤버 박경은 해당 소식을 본인의 SNS에서 개제하며 놀라움을 나타냈다.

한편 블락비는 오는 6일 폴란드 바르샤바와 8일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남은 유럽투어를 이어갈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