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재윤, 결혼식 하객 1천명..연예계 마당발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5.02.07 13:47 / 조회 : 2669
image
배우 조재윤 결혼/사진=김창현 기자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 배우 조재윤(41)이 하객 1000명의 축복 속에 결혼식을 올렸다.

조재윤은 7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드레스 가든에서 9세 연하의 신부와 결혼식을 올렸다.

조재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결혼식에 가족과 친지, 동료 등 1000여 명의 하객들의 축하 속에서 비공개로 진행됐다.

결혼식 하객으로는 FT아일랜드, 씨엔블루, 걸스데이 등 현역 아이돌은 물론 배우 손현주, 오달수, 고창석, 김성령, 김상경, 차태현, 박광현, 정태우, 김기방, 김민서, 김선경, 이상윤, 유연석, 정해인, 구혜선, 서영, 김소은, 안재현 및 개그맨 김준현 등 여러 동료들이 참석했다.

이날 결혼식 주례는 유정훈 쇼박스 대표가 맡았으며 사회는 라디오를 통해 인연을 맺은 컬투가 맡아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한 MBC 예능 프로그램 '일밤-애니멀즈'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는 윤도현과 소속사 식구 FT아일랜드의 이홍기, 이재진이 축가를 불러 예식을 빛냈다.

예식 전 취재진 앞에 선 조재윤은 "오늘 영화 속 주인공이 된 것 같다. 예쁘게 잘 살겠다"고 결혼 소감을 밝혔다.

그는 2세 계획을 묻는 질문에는 "허니문 베이비가 생겼으면 좋겠다"며 "저 닮은 딸을 낳을까 걱정이지만 아들, 딸 구분 없이 빨리 예쁜 아이를 갖고 싶다"고 말했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블러드' 촬영 중인 그는 신혼여행을 차후로 미뤘다.

한편 조재윤과 신부는 9년 전 지인의 소개로 알게 돼 오빠 동생 사이로 지내오다 지난 해 연인 관계로 발전해 결혼에 골인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