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 '추운 비', 中차트 또 1위..대륙 홀렸다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5.02.06 15:34 / 조회 : 2273
  • 글자크기조절
image
포미닛 '추운 비'


그룹 포미닛이 선공개 발라드 곡 '추운 비'로 중국 음원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6일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중국 대형 음악사이트 'QQ뮤직'은 포미닛의 미니 6집 더블타이틀 곡 '추운 비'가 한국 케이팝 차트 주간순위에서 1위에 등극했다고 5일 밝혔다. QQ뮤직은 수억명의 가입자들이 음악을 듣는 중국 최대 음원 사이트다.

차트에 따르면 '추운 비'는 지난 1월 30일부터 5일까지 최상위 성적 기록을 기록하다 5일 발표된 주간차트에 따라 1위의 영예를 차지했다.

지난 26일부터 QQ뮤직을 통해 음원서비스를 시작한 '추운 비'는 발매 직후 차트 상위권에 머물며 선전을 펼치다 현지 팬들의 입 소문 속에 순위가 큰 폭으로 상승, 결국 1위의 자리까지 오른 것으로 알려졌다.

'추운 비'는 포미닛이 데뷔 이래 처음 시도하는 발라드 타이틀곡으로 지난 1월 26일, 국내 발매된 직후 각 온라인 주요 차트 상위권에 랭크되며 인기를 이어갔다. 이후 중국 최대 음악사이트 '인웨타이'에서도 폭발적인 뮤직비디오 조회수를 기록하며 일간, 주간차트 모두 정상을 차지했다.

'추운 비'는 이번 QQ뮤직 차트에서도 1위를 달성, 현지의 영향력 있는 차트 두 곳을 평정해 대륙 내 뜨거운 '포미닛 열풍'을 증명하고 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추운 비'가 포미닛의 미니 6집 음반의 선 공개 타이틀인 만큼 오는 9일 정식 컴백활동을 펼칠 신곡 '미쳐'가 중국 내 주목을 함께 받으며 동시 롱런 할 가능성 역시 점쳐지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오는 9일 신곡 '미쳐'를 포함한 미니 6집 음반 '미쳐(Crazy)'를 발표하고 약 1년만에 활동 기지개를 펴는 포미닛은 7일 강남 클럽엘루이에서 '미쳐'의 쇼케이스 파티를 열고 강렬한 신곡 첫 무대 공개에 나선다. '미쳐'는 포미닛의 카리스마를 가장 잘 표현할 트랩 힙합 넘버로 통쾌하면서도 중독성 있는 사운드로 음악 팬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