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야' 김미려·정성윤 부부, 2세 계획 공개 "4명 낳고싶어"

조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15.01.30 17:15 / 조회 : 2147
image
/사진=SBS '자기야' 방송화면 캡처


'자기야' 개그우먼 김미려가 남편 정성윤과의 2세 계획을 공개했다.

김미려는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자기야-백년손님'에 출연해 남편 정성윤과의 애정을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김원희는 "생후 5개월 된 딸이 화제다. 너무 예쁘다"라며 칭찬했고, 이에 김미려는 "전체적인 건 아빠를 닮았다. 그런데 쌍꺼플은 남편이 없다"며 딸 외모를 언급했다.

이어 김미려는 "많이 낳고 싶은데. 넷 정도는 낳고 싶다. 남편은 둘째까지만 낳자고 하는데 더 될 것 같다. 몸에 좋은 걸 안 해줘도 워낙에 껴안기만 해도 좋다"며 남편 정성윤과의 애정을 과시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