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광희, 손담비 가방 소매치기로 변신 "맞아 죽을 뻔"

조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15.01.30 10:13 / 조회 : 2407
image
황광희, 손담비/사진=황광희 인스타그램


제국의 아이들의 황광희가 손담비와 티격태격 남매같은 일상을 공개했다.

황광희는 30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소매치기 인척 했는데 담비 누나한테 맞아 죽을 뻔했네"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올렸다.

공개된 영상 속 황광희는 늦은 밤 골목 길에서 자신의 앞에 걸어가고 있는 손담비의 가방을 훔치려는 소매치기로 변신했다.

이어 황광희는 가방에 손을 뻗었고 손담비는 눈치를 채고 바로 발차기를 하며 황광희를 공격했다. 이에 황광희는 "대박이야"를 연발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손담비 황광희, 남매 같아", "손담비 황광희, 황광희 장난 귀여워", "손담비 황광희, 손담비 발차기 잘하네", "손담비 황광희, 둘 사이 보기 좋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