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치' 조재현, 대통령 야망 드러낸 최명길 적극 도왔다

조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15.01.26 23:07 / 조회 : 1014
image
/사진=SBS '펀치' 방송화면 캡처


'편치' 조재현이 최명길을 국무총리로 만들기 위해 발 벗고 나섰다.

26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펀치'(연출 이명우, 극본 박경수, 제작 HB엔터테인먼트)에서는 이태준(조재현 분) 검찰총장이 윤지숙(최명길 분) 장관을 청와대로 보내려 힘쓰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태준은 윤지숙이 국무총리가 될 수 있도록 조력자로 나섰다.

이태준은 "개혁이라는 옷은 내가 입고 있다. 안정이라는 옷도 입었으면 한다"라며 "우리나라엔 왜 국무총리 출신 대통령이 없을까"라며 대통령에 대한 야망을 드러냈다.

이어 이태준은 총리 예비후보자들을 각각 만나 압박하며 후보 등재를 막으며 윤지숙 장관을 적극 도와줬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