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국진 "어머니 며느리감 없다..오늘도 혼자 들어가"

김현록 기자,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4.12.30 00:22 / 조회 : 1463
image
/ 사진=2014 MBC 방송연예대상 화면 캡처


김국진이 어머니를 향해 "며느리감 없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국진은 29일 오후 8시55분 서울 마포구 상암 MBC공개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2014 MBC 방송연예대상 시상식에서 '황금어장-라디오스타'로 뮤직 토크쇼 부문 최우수상을 받았다.

이날 수상소감에서 김국진은 "어머니가 말씀하신다. 상만 들이지 말고 며느리도 들여라"라며 "말씀드릴게요 없습니다. 오늘도 혼자 들어갑니다"라고 담담히 밝혀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서는 '황금어장-라디오스타'를 함께 진행하는 김국진 윤종신이 나란히 뮤직토크쇼 부문 최우수상을 받아 훈훈함을 더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