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노키오', 시청률 다시 하락..불안한 수목극 1위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4.12.18 06:40 / 조회 : 322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수목드라마 '피노키오' 방송화면


SBS 수목드라마 '피노키오'가 시청률을 끌어올리는 데 실패했다. 하지만 수목극 경쟁에서는 우위를 점했다.

18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에 따르면 17일 방송된 '피노키오'는 10.4%의 전국 일일시청률을 기록했다. 10.7%를 기록했다. (이하 동일기준) 이는 지난 11일 방송된 10.7%보다 0.3% 포인트 하락한 성적이다.

엎치락뒤치락 했던 경쟁에서 점차 1위를 굳혀가는 모양새를 만들고 있는 '피노키오'이지만 이번에도 격차를 벌리는 데 실패했다.

동시간대 방송된 MBC '미스터백'은 9.0%, KBS 2TV '왕의 얼굴'은 7.1%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이날 '피노키오'에서는 기재명(윤균상 분)이 자신의 정체를 최달포(이종석 분)에게 알리는 모습이 공개돼 시선을 모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