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외야수 김종호, 오는 29일 4년 열애 끝 화촉

국재환 기자 / 입력 : 2014.11.28 14:35 / 조회 : 2145
  • 글자크기조절
image
김종호 웨딩사진.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NC 다이노스 외야수 김종호가 11월 29일(토) 오후 2시 서울에서 신부 박수정(31)양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김종호와 신부 박수정 양은 2011년 지인의 소개로 첫 만남 뒤 4년 열애 끝에 결혼한다.

김종호는 "가정에서는 최고의 남편, 그라운드에서는 최고의 선수가 되겠다. 이제 가장이라는 이름이 하나 더 생겼다. 가장이라는 이름 아래 내년 시즌 더욱 성숙되고 파이팅 넘치는 플레이를 하겠다"고 전했다.

김종호 부부는 하와이로 신혼여행을 다녀온 뒤 경남 마산에 신혼집을 차릴 예정이다.

한편, 결혼식은 11월 29일(토) 오후 2시 서울시 성수동 서울숲 갤러리아포레 지하 2층 로스타뇨홀에서 진행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