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생', 판을 흔든 요르단 PT 베일 벗는다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4.11.28 13:55 / 조회 : 71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CJ E&M


'미생'에서 판을 흔들었던 요르단 프레젠테이션(PT)이 베일을 벗는다.

28일 오후 방송될 케이블채널 tvN 금토드라마 '미생'(극본 정윤정 연출 김원석) 13회에서는 요르단 사업 추진을 위해 전사 임원들을 상대로 PT을 진행하게 된 영업3팀의 일화가 그려진다.

요르단 사업은 일명 '박과장(김희원 분) 사건'으로 비리에 얼룩져 모두가 기피했던 사업 아이템이다. "승부사가 되려면 격을 파해야 한다"는 스승의 가르침대로 비리를 걷어낸 요르단 사업의 매력을 어필한 장그래(임시완 분)는 기존 방식을 뒤흔든 전혀 새로운 PT 방식을 제안해 영업3팀 내에서는 또 한 번 갑론을박하는 광경이 펼쳐지기도 했다.

이번 13화에서는 판을 뒤흔든 새로운 방식의 PT가 대체 무엇이었는지 그 실체가 밝혀질 예정이다.

'미생' 제작진은 "'파격' 그 자체인 요르단 PT의 긴장감과 논란을 불러일으킨 PT의 실체가 밝혀지는 것이 이번 에피소드의 묘미가 될 것 같다"며 "격을 파한 PT의 결과가 성공적으로 마쳐질 수 있을 지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최고의 스펙으로 입사했지만 장그래의 '밑바닥 근성'을 부러워한 장백기(강하늘 분)는 입사 초반 장그래에게 훈수를 두었던 자신을 돌아보게 된다. 영업3팀의 끈끈한 팀워크를 부러워한 방백기(강하늘 분)는 입사 초반 강대리(오민석 분)에게 고민을 털어놓기 위해 전전긍긍하게 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