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이병헌 "아내와 가족에 미안"

인천국제공항=임성균 기자 / 입력 : 2014.10.20 14:05 / 조회 : 8130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이병헌이 캘리포니아 관광청 홍보대사 및 미국에서 예정된 스케줄에 참석하기 위해 2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 전 취재진에게 입장을 밝히고 있다.

한편 지난 16일 이병헌에게 50억 원을 요구, 협박한 혐의로 기소된 걸그룹 글램의 다희(본명 김다희, 20)와 이 모씨(24)가 첫 공판에서 다희와 이씨의 주장에 대해 "일방적 주장"이라고 반박했다.

이병헌은 오는 11월11일 열리는 공판의 증인으로 채택된 상황이다. 소속사 측은 참석 여부에 대해 "논의 중"이라며 조심스러운 입장을 취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