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귀여운 매력.."뿌뿌 말 안 듣게 생겼다"

김민정 인턴기자 / 입력 : 2014.10.20 11:12 / 조회 : 97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수지 인스타그램


걸그룹 미쓰에이 수지가 귀엽고 엉뚱한 모습을 보였다.

수지는 19일 오전 인스타그램에 "뿌뿌 말 안 듣게 생겼다"라는 재미있는 글과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수지는 입을 삐죽 내밀고 눈을 동그랗게 뜬 채 다리를 구부리고 있다. 검정 비니와 후드 티셔츠로 소녀 같이 귀여운 모습의 수지는 재미있는 표정과 포즈로 독특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네티즌들은 "귀여운 너 수지","말 안 듣게 생긴 수지","진짜 웃겨" 등의 호응을 보였다.

한편 수지는 영화 '도리화가'에 배우 류승룡과 캐스팅 됐다. '도리화가'에서 수지는 남자만이 판소리를 할 수 있었던 시대적 금기를 깨고 조선 최초의 여류 명창으로 성장한 당차고 진채선을 맡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