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사나이' 헨리, 야전취사에 "밥 안 먹겠다" 반항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4.10.11 08:54 / 조회 : 1517
  • 글자크기조절
image


그룹 슈퍼주니어 M의 헨리가 '진짜사나이'에서 야전취사 중 소심한 반항을 했다.

11일 MBC에 따르면 오는 12일 방송되는 MBC '일밤-진짜사나이'에서는 웃음을 잃어버린 헨리의 특별한 사연이 공개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헨리는 폭우가 내리는 악천후 속에서 야외숙영을 해야 한다는 말에 충격에 휩싸였다. 설상가상으로 직접 불을 피워 쌀과 물, 그리고 찌개 재료로 저녁을 만들어 먹어야 하는 야전취사 앞에 결국 인내심이 폭발한 헨리는 멤버들에게 굳은 표정으로 "밥 안 먹겠습니다"고 소심한 반항을 했다.

image


이번 부대에서 훈련을 받을 때뿐 아니라 쉬는 동안에도 표정이 좋지 않았던 헨리. 과연 헨리에게 어떤 사연이 있었는지 궁금증을 자아낼 예정이다.

멤버들의 관심에도 불구하고 계속 우울해하며 힘들어하던 헨리에게 큰 깨달음을 준 것이 있었으니 바로 종교 활동.

헨리는 불교에서 종교 활동을 통해 "모든 건 나의 잘못이다"는 큰 깨달음을 얻었다는 후문. 종교 활동이 끝난 후에도 생활관에서 "나미아미타불"을 크게 외치며 다시 예전의 활력소를 되찾았다.

12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