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AG] 女사격, 스키트 단체전서 값진 은메달 획득!

인천=김우종 기자 / 입력 : 2014.09.27 14:23 / 조회 : 1381
  • 글자크기조절
image
곽유현-김민지-손혜경(왼쪽부터). /사진=인천AG 조직위 제공



한국 사격 여자 스키트 대표팀이 값진 은메달을 따냈다.

손혜경(38,제천시청), 곽유현(34,상무), 김민지(25,KT)로 구성된 여자 스키트 대표팀은 27일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경기종합사격장에서 열린 '2014 인천아시안게임' 여자 사격 스키트 단체전에서 은메달을 따냈다.

한국 대표팀은 206점을 기록하며 중국(208점)에 이어 2위에 랭크됐다. 3위는 198점을 기록한 태국이 차지했다.

이날 한국은 곽유현과 김민지가 나란히 70점을 기록했으며 손혜경이 66점을 올렸다. 결국 3명의 점수를 최종 합산한 결과, 206점으로 2위를 차지했다.

한편 곽유현은 개인전 본선 3위, 김민지는 개인전 본선 2위로 상위 6명이 오르는 결선에 진출했다. 결선은 이날 오후 3시부터 열린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