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만할래' 임세미, 비밀 숨기려는 서하준 배려

조소현 인턴기자 / 입력 : 2014.09.16 20:00 / 조회 : 136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사랑만 할래' 방송화면


'사랑만 할래'의 임세미가 이응경에 대한 비밀을 숨기려는 서하준을 배려해 이를 알고 있다는 것을 내색하지 않았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사랑만 할래'(극본 최윤정 연출 안길호)에서 입원 중인 최유리(임세미 분)는 김태양(서하준 분)을 불러내 식사하자고 제안했다.

최유리는 김태양을 마주한 채 웃으며 식사했다. 밥 먹던 도중 최유리는 김태양에게 "오늘 저녁에 퇴원해도 된다고 한다. 검사 하나만 받으면 된다는데 저녁때 집으로 데려다 줄 것이냐"고 물었다.

김태양은 망설이다가 "선약이 있다. 미안하다"고 최유리의 제안을 거절했다.

김태양이 이영란의 아들이라는 사실을 이미 알고 있는 최유리는 김태양의 등 뒤에서 '집에서 우리 엄마(이응경 분) 볼까봐 그런 거냐. 아픈 엄마 볼까봐 마음 아파서'라고 생각하며 안타까워했다. 그럼에도 최유리는 김태양을 배려해 끝까지 자신이 두 사람의 비밀을 알고 있다는 것을 밝히지 않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