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연, 제이에스픽쳐스와 계약..생애 첫 소속사

안이슬 기자 / 입력 : 2014.09.16 07:59 / 조회 : 863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이대연/사진=제이에스픽쳐스 제공


배우 이대연이 생애 첫 소속사로 제이에스픽쳐스를 택했다.

16일 제이에스픽쳐스는 이대연과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대연은 그간 KBS 2TV '빅맨', '골든 크로스', SBS '쓰리 데이즈', MBC '메디컬 탑팀', 영화 '댄싱퀸', '파주', '해적: 바다로 간 사적'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한 배우. 방송과 영화는 물론 연극 무대에서도 활발히 활동했다.

제이에스픽쳐스 관계자는 "그간 무대와 스크린,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사랑 받아온 이대연을 든든히 뒷받침할 수 있을 것이라는 양측의 믿음이 (계약의) 배경이 됐다"며 "같은 소속사에 있는 여러 신인 배우들에게도 선배로서 아낌없는 조언과 조력자로서 든든한 힘이 되어주실 것이라 믿는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지금까지 이대연이 많은 작품 속에서 사랑받아온 만큼, 그 기대에 부응해 앞으로도 더 다양한 작품에서 활발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는 좋은 파트너가 되겠다"고 덧붙였다.

이대연은 영화 '사도'와 '코인로커 걸'의 막바지 촬영에 열중하고 있다.

드라마 제작사인 제이에스픽쳐스는 지난 3월 매니지먼트 팀을 신설하고 고현, 박은석 등을 영입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