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PD "비키니 미녀 등장 죄송..순수성 살리겠다"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4.07.28 09:25 / 조회 : 5748
  • 글자크기조절
image
지난 27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 제작진이 강릉 여행 편에서 비키니 미녀들을 등장시킨 것에 대해 사과했다.

'1박2일' 연출자 유호진PD는 28일 오전 스타뉴스에 "어제(27일) 방송 콘셉트는 휴가지에서 벌어질 수 있는 일을 가정해서 진행된 것인데 시청자들께서 불편하셨다니 죄송하다"고 밝혔다.

27일 방송된 '1박2일'에서는 망상해수욕장에서 복불복게임이 진행됐고 이긴 팀은 비키니 미녀들과 데이트를, 진 팀은 개그우먼 김혜선, 오나미 등과 미션을 수행했다.

방송 직후 시청자 게시판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1박2일'에서 비키니 미녀들을 등장시켜 가족 시간대 보기 불편했다", "미녀 대 비미녀의 대결구도가 외모지상주의를 부추기는 것 같다"는 등 일부 시청자들의 지적이 있었다.

유PD는 "미녀를 등장시켜 자극적인 요소로 시청자들을 현혹시키려했던 것은 아니다"며 "최종 편집 과정에서 가족 시청자들을 고려치 못한 부분이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유PD는 "'1박2일'만의 수순한 모습, 진정성을 살리지 못했던 것 같아 죄송하다. 앞으로 좀 더 '1박2일'다운 순수한 방송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기대를 부탁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