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안타-1볼넷' 추신수, 4G 연속 안타 행진.. 타율 0.243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4.07.28 13:32 / 조회 : 1784
  • 글자크기조절
image
추신수. /AFPBBNews=뉴스1



추신수(32)가 4경기 연속 안타를 치며 타격감을 끌어 올렸다.

추신수는 28일(이하 한국시간)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브파크에서 열린 '2014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의 홈경기에 1번·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1안타 1볼넷 1삼진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43을 유지했다.

추신수는 1회 첫 타석부터 안타를 때려냈다. 상대 선발 스캇 카즈미르를 상대로 5구째 커브를 공략해 우전 안타를 기록했다. 그러나 후속타 불발로 홈을 밟진 못했다. 추신수는 3회 두 번째 타석에서 볼넷을 골라내며 출루에 성공했다.

하지만 이후 3차례 타석에선 모두 범타로 물러났다. 팀이 2-8로 뒤진 5회 무사 1루에서는 병살타를 쳤다. 이어 선두타자로 나선 7회에는 헛스윙 삼진, 9회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우익수 플라이 아웃됐다.

한편, 텍사스는 오클랜드에 3-9로 패하며 2연패를 당했다(41승64패).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