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이채영 "여자들, 만나면 서로 디스해"

김민정 인턴기자 / 입력 : 2014.07.19 00:46 / 조회 : 670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마녀사냥'방송장면


배우 이채영이 여자들의 시샘에 대해 입을 열었다.

18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마녀사냥'에서 '그린라이트를 꺼줘' 코너에서 한 사연자는 자신의 애인 앞에서 은근히 훼방을 놓는 친구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았다.

이채영은 "여자들은 모임에서 좋아하는 남자가 있으면 남자들 모르게 웃으면서 서로 은근히 디스 한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이에 한혜진은 "그렇다. 모임에서 경쟁자의 콤플렉스를 은근히 말하는 여우같은 여자들이 있다"라고 맞장구쳐, 남자 출연진들을 경악하게 만들었다.

이채영은 "이것 외에도 주목 받으려고 특별한 척 하는 친구도 있다"며 "예를 들어 노래방에서 혼자 그림을 그린다"고 말해 큰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