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처세왕' 서인국, 거침없는 막말대사 '음소거남'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4.07.01 08:12 / 조회 : 963
  • 글자크기조절
image


서인국이 tvN 월화드라마 '고교처세왕'에서 거침없는 막말대사로 '음소거남'에 등극했다.

지난 6월 30일 방송된 '고교처세왕'에서는 정수영(이하나 분)의 퇴사로 촉발된 이민석(서인국 분)과 유진우(이수혁 분)의 노골적인 갈등이 그려졌다.

이 둘의 갈등은 유치한 신경전으로 번졌으며, 엘리베이터를 타려는 것을 알면서도 일부러 문은 닫은 유진우의 모습에 분개한 이민석은 이미 닫혀버린 엘리베이터 문을 향해 거침없는 욕설을 쏟아내며 분노를 표출했다.

특히 이 장면에서 이민석은 대기업 본부장의 모습은 오간데 없고 열혈 고등학생의 모습으로 "너 듣고 있지? 들리지?, 너 들으라고 욕하는 거야"라는 반말과 함께 비방송용 언어 구사로 상당수의 대사가 '삐'소리로 가려져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민석은 해고된 정수영을 위로하기 위해 스쿠터를 타며 정수영의 기분을 위로해주며 훈훈한 외모에 달콤하면서도 다정한 성격까지 갖춘 매력남으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서인국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1일 "서인국은 이 장면에서 철없지만 다정다감한 민석을 표현하기 위해 끊임없는 캐릭터 연구를 하고 있다"며 "이 장면 또한 서인국의 애드리브와 연출진의 음소거로 시청자들에게 재미있는 장면을 선사한 것 같다"고 밝혔다.

문완식 기자 munwansik@mt.co.kr

<스타뉴스 페이스북 페이지: www.facebook.com/starnewskorea>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