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호 "'정도전', 오랜만에 내가슴을 울린 작품"

수원(경기)=김성희 기자 / 입력 : 2014.03.10 13:58 / 조회 : 1355
image
배우 임호/사진=이동훈 기자


배우 임호가 출연 중인 작품에 대한 애착을 드러냈다.

임호는 10일 오후1시 경기도 수원 KBS드라마센터에서 진행된 KBS 1TV 대하사극 '정도전'(극본 정현민 연출 강병택) 기자간담회에서 "'정도전'이란 드라마는 오랜만에 제 가슴을 울린 작품이다"고 말했다.

이날 임호는 "매주 대본을 받을 때 마다 기대되고 가슴이 울린다. 시청률에 연연하진 않았지만 내심 조금 서운한 마음도 있었다"라며 "저희가 시청자들이 원하는 대하사극과 그 부족한 부분을 못채워서 그런 것이 아닌 가 싶다"고 말했다.

이어 임호는 "저희의 느낀 울림이 시청자에게 닿을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또한 임호는 극중 정몽주와 정도전의 사상대립에 대해 "역할을 하고 작품을 하면서 정도전의 사상, 생각을 수긍하면서도 정몽주의 입장에서 다시 생각하면 거기 까지 도달하기란 쉽지 않았을 것이다. 정몽주의 생각은 그때 그 시절에 맞지 않았나 싶다"고 말했다.

극중 임호는 고려말기 정몽주 역을 연기 중이다.

김성희 기자 shinvi77@mt.co.kr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