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석·한채아, 시각장애인용 녹음도서 재능기부

안이슬 기자 / 입력 : 2013.11.06 10:22 / 조회 : 126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N 제공


개그맨 서경석과 배우 한채아가 시각장애인을 위한 녹음도서 제작에 참여했다.

6일 케이블채널 tvN '투게더' 측은 MC 서경석과 한채아가 시각장애인용 녹음도서 제작에 재능기부 형태고 참여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재능기부는 이번 주 '투게더'의 주인공인 민주당 신학용 의원의 제안에 의한 것. 신 의원은 녹화에서 점자책보다 만들기도 쉽고 보급하기도 쉬운 녹음도서 제작에 두 MC의 힘을 빌려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서경석과 한채아는 서울 시내의 한 장애인복지관을 직접 찾아가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동화 녹음에 참여했다. 두 사람은 난생처음 해보는 작업에 3시간 가까이 진땀을 흘렸지만 시각장애인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생각에 녹음에 열중했다는 후문이다. 두 MC는 일회성 이벤트가 아닌 지속적인 재능 기부를 약속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투게더'에는 신학원 의원의 지인인 현정화 대한탁구협회 전무이사, 민주당 이찬열 의원 등이 출연한다. 오후 8시 방송.

안이슬 기자 drunken07@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