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석, '관상'으로 대종상 남우조연상 수상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3.11.01 21:08 / 조회 : 1060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조정석이 제50회 대종상 시상식에서 남우조연상을 받았다.

조정석은 1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린 제50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에서 '관상'으로 남우조연상을 수상했다. 조정석이 영화 시상식에서 남우조연상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관상'은 조선 최고 관상쟁이가 계유정난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 조정석은 조선최고 관상쟁이 송강호의 처남으로 출연했다.

한편 조정석은 이날 '7번방의 선물' 오달수, '관상'의 백윤식, '신세계' 박성웅과 '전설의 주먹' 유준상과 경합을 벌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