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한혜진·前남편, 위자료 맞소송 모두 패소

김정주 기자 / 입력 : 2013.10.20 12:07 / 조회 : 4454
image
한혜진 / 사진제공=팍스뮤직엔터테인먼트


가수 한혜진(48·여)과 전 남편이 위자료를 달라며 맞소송을 벌였으나 모두 패소했다.

20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가정법원 가사합의5부(부장판사 배인구)는 한혜진과 전 남편 김모씨(51)가 서로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두 사람 모두 원고 패소 판결했다.

한혜진은 2000년 프로복싱 미들급 동양챔피언이었던 김씨와 결혼식을 올렸으나 남편의 사업 문제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다 2010년 헤어졌다. 혼인신고를 하지 않았던 한혜진은 당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부부관계를 좋게 마무리하고자 협의 이혼을 했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김씨는 일방적인 이혼 통보라고 맞서며 사실혼 파기에 따른 위자료를 지급하라고 소송을 제기했고 한혜진도 맞소송으로 대응했다.

재판부는 "서로에 대한 애정과 신뢰를 바탕으로 이해하고 타협하려는 의지와 노력이 부족했다"며 이들의 청구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이어 "김씨는 한씨를 배려하지 않았고 한씨도 해결책을 모색하려고 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혜진은 1985년 KBS 공채 11기 탤런트로 데뷔한 이후 1990년 전영록이 만든 노래 '가슴 아픈 말 하지마'로 가수로 전향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