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친' 브라이언 "유이 닭볶음탕, 母보다 낫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3.10.13 18:14 / 조회 : 213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일요일이 좋다-맨발의 친구들' 방송화면


가수 브라이언이 유이가 직접 만든 닭볶음탕을 극찬했다.

브라이언은 13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맨발의 친구들'(이하 '맨친')에서 유이가 만든 닭볶음탕을 시식한 이후 평가를 내리며 "어머니께서도 좋아할 맛"이라고 밝혔다.

브라이언은 "기본적으로 우리 집이 좀 짜게 먹는 편인데 (유이의 음식은) 덜 짜면서도 맛있다"라며 "나중에 진짜 결혼하면 어머니께서 음식에 대해서 좋아하실 것 같다"고 웃으며 말했다. 이에 유이는 수줍은 듯 웃었다.

이에 강호동은 "어머니가 해주신 음식과 유이의 음식 중 무엇이 더 맛있느냐"고 물었고 브라이언은 "유이의 음식이 더 맛있다"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브라이언은 그간 '맹친' 멤버들이 방문한 '독거남'과는 달리 멤버들이 만들어준 집밥을 냉정하게 평가하는 등 미식가로서 면모를 보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