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예스 감독 "맨유엔 월드 클래스 선수가 없다!"

김신애 인턴기자 / 입력 : 2013.09.30 11:12 / 조회 : 1228
  • 글자크기조절
image
맨유의 데이비드 모예스 감독 인터뷰./사진=스카이 스포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신임 데이비드 모예스 감독이 몇몇 영국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맨유에는 월드 클래스 선수가 없어 챔피언스 리그 우승은 어렵다. 사실 다음 샤흐타르 도네츠크(이하 샤흐타르)와의 경기도 불안하다"라고 밝혔다.

디펜딩 챔피언 맨유는 28일(한국시간)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EPL 2013-2014시즌 웨스트 브롬미치와의 6라운드 경기에서 1-2로 패했다.

후반 9분 모르간 아말피타노(28,웨스트 브롬미치)에 선제골을 내준 맨유는 후반 12분 웨인 루니(28,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동점골을 터뜨려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하지만 후반 22분 사이도 베라히뇨(20,웨스트 브롬미치)에 결승골을 내주며 충격적인 홈 패배를 당했다.

이날 경기 패배로 맨유는(2승1무3패)리그 12위로 추락했고, 맨체스터 시티와의 더비 경기 패배 이후 리그 2연패를 당했다.

이에 모예스 감독은 다시 한 번 맨유의 스쿼드 문제를 지적하며 앞두고 있는 경기인 챔피언스 리그를 언급했다.

모예스 감독은 "챔피언스 리그에서 우승을 하기 위해서는 5~6명의 월드 클래스 선수가 필요하다"라고 했다. 이어 그는 "바이에른 뮌헨 이나 바르셀로나를 보면 알 수 있다. 레알 마드리드 역시 그렇다. 그들은 우승을 위해 레벨 있는 선수들을 갖췄다. 하지만 우리는 아직 아니다. 우리는 아직 더 경험이 필요하다"라고 말하며 사실상 챔피언스 리그를 포기한 모습을 보였다.

맨유는 UEFA주관 챔피언스 리그 A조 원정 1차전에서 손흥민의 레버쿠젠에 4-2 승리를 거뒀고,10월3일(한국시간)샤흐타르와의 챔피언스 리그 조별 경기를 가질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