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어' 이하늬, 짝사랑 김남길 위험에 빠뜨리나?

김예진 인턴기자 / 입력 : 2013.07.16 23:22 / 조회 : 491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상어' 방송캡처


'상어'에서 이하늬가 김남길과 손예진의 키스사진을 신문사 편집국장에게 보냈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상어'(극본 김지우 연출 박찬홍)에서 한이수(김남길 분)의 양아버지 요시무라 준이치로(이재구 분)가 비서 장영희(이하늬 분)에게 한이수와 조해우(손예진 분)의 키스사진을 신문사 편집국장에게 보내라고 지시했다.

장영희를 부른 요시무라 준이치로는 "준(김남길 분)이가 조회장 손녀와 함께 있던 사진을 신문사 편집국장에게 보내"라고 지시했다.

한이수를 짝사랑하는 장영희는 요시무라 준이치로에게 우려를 표했지만 요시무라 준이치로는 "준이는 지금 흔들리고 있어서 다시 잡아야 돼. 내가 제일 궁금한 건 조회장이 어떤 선택을 하느냐 이거야. 망설일 필요 없어. 다 준이를 위한 일이니까"라며 장영희를 안심시켰다.

고민에 빠졌던 장영희는 결국 편집국장에게 보냈고, 편집국장은 이를 조해우의 할아버지인 조상국(이정길 분)에게 알렸다.

한편 한이수가 사진을 보냈을 거라고 오해한 조상국은 그에게 전화를 걸어 "만약 그 사진 바깥으로 유출되면 해우 검사생활은 물론이고 사회생활 못해. 해우를 지킬 수 있는 건 자네야"라며 사진 유출을 막으라고 지시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