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니안, 15년 전 인연 맺은 팬 등장... 눈물 '펑펑'

조은혜 기자 / 입력 : 2013.05.28 15:23 / 조회 : 254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QTV


가수 토니안이 뜨거운 눈물을 흘렸다.

토니안은 케이블채널 QTV '20세기 미소년'을 통해 진행된 공개방송에서 15년 전 인연을 맺은 여성팬의 손편지에 눈물을 흘렸다.

이날 공개방송에서 휠체어를 탄 한 여성팬이 무대 위로 올라와 직접 적은 손편지를 통해 "15년 전에 만들어준 행복 덕분에 지금까지 잘 버티며 살아가고 있다. 지금까지 내가 팬일 수 있게 그 자리를 지켜주고 있어서 너무 감사하다"는 말을 전했다.

그 여성팬은 15년 전 방송을 통해 HOT를 만났고 그때 받은 곰인형과 휠체어를 아직까지 간직하고 있었던 것.

손편지를 받고 하염없이 눈물을 흘리던 토니안은 "큰 일이 닥쳤을 때 가장 믿을 수 있는 사람이 팬인 것 같다. 사랑해주셔서 감사하고 영광이다"라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토니안의 눈물은 28일 밤 9시 50분에 QTV '20세기 미소년'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