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민경, 이해리 누드사진 보관중.."내 컴퓨터가 다 알죠"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3.04.30 16:32 / 조회 : 147721
image
/사진=엠넷 '비틀즈 코드 시즌2' 화면캡처


여성듀오 다비치 멤버 강민경이 이해리의 누드 사진을 보관중이라고 고백했다.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엠넷 '비틀즈 코드 시즌2'에는 다비치 멤버인 강민경, 이해리와 가수 민해경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신동은 "강민경에게 이해리의 누드 사진을 많이 가지고 있다는 말이 있다"고 물었고, 이에 이해리는 "얼마 전 너무 걱정이 되서 강민경에게 '너 그거 안되겠다'라고 했더니 그걸 (새 컴퓨터에) 다 옮겨 놨다고 했다"고 답했다.

강민경은 "얼마 전 컴퓨터를 새로 샀다. 그곳에 모든 사진들이 있다"고 전했고, MC 유상무는 "갖고 있어야 한다. 어떻게 될지 모른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강민경은 개그맨 조세호의 고백을 거절한 사연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