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엄마 관둘래'..김해숙, 임달화와 로맨스에 만세 삼창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3.04.30 13:54 / 조회 : 5024
image
/사진=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화면캡처


배우 김해숙이 영화 '도둑들'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임달화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해숙은 29일 오후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 출연해 임달화와 영화 속 로맨스를 펼친 것과 관련해 "엄마에서 여배우가 된 느낌이다. 작품을 하면서 내 가슴을 뛰게 했다"고 전했다.

이어 "처음 캐스팅 이야기를 들었을 때 홍금보를 예상했다. 캐스팅 상대가 임달화라는 이야기를 듣고 집에 와서 인터넷을 통해 검색을 해봤다"며 "너무 멋있었다. 그 자리에서 만세 삼창을 불렀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김해숙은 "멜로를 하는 것만 해도 축복인데 이게 무슨 일인가 싶었다"며 "임달화의 사진을 두 장 출력해 한 장은 거울 앞에, 또 한 장은 화장실 앞에 붙였다. 이후 다이어트에도 돌입했다"고 전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힐링캠프'에서 김해숙은 결혼 후 남편 몰래 무도회장에 갔다고 밝히는 등 솔직한 입담을 과시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