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사' 김연아!.. 세계선수권 상금 전액 유니세프 기부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3.04.29 17:33 / 조회 : 3859
  • 글자크기조절
image
김연아 /사진=뉴스1


'피겨 여왕' 김연아(23)가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받은 우승 상금 전액을 유니세프에 기부한 사실이 알려졌다.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는 29일 "김연아가 '201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세계선수권 대회 우승 상금인 4만5000달러(약 5000만원)를 한국위원회를 통해 유니세프에 기부했다. 유니세프는 이 기부금을 장애를 가진 어린이들을 돕는 데 사용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김연아는 "유니세프 국제친선대사 활동을 하며 장애아들에 대한 편견의 벽이 너무 높다는 걸 실감했고, 이들에 대한 도움이 더욱 필요하다는 것을 알게 됐다. 장애를 가진 어린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계속 돕고 싶다"고 말했다.

김연아는 지난 2010년 1월 아이티 지진 피해 지역의 어린이들을 위해 긴급구호기금 1억원을 전달한 바 있다. 지난 2011년 5월에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준우승 상금 2만7000달러 전액을 일본 대지진으로 고통을 겪는 어린이들을 위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전달했다. 또 2010년 12월부터는 국내 소년소녀가장과 난치병 어린이 등을 지원하기 위해 매년 5000만원씩을 기부하는 등 꾸준한 자선활동을 펼치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