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람, 수영장서 키 굴욕 "발이 땅에 닿질 않는다"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3.04.29 10:11 / 조회 : 3895
image
/사진=KBS 2TV '출발 드림팀 시즌2' 화면캡처


7인 그룹 티아라(보람 지연 효민 은정 큐리 소연 아름) 멤버 보람이 작은 키로 인한 굴욕을 당했다.

지난 28일 방송된 KBS 2TV '출발 드림팀 시즌2'에는 티아라 멤버들이 베트남을 찾아 현지 모델들과 함께 다양한 게임을 통한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부표를 흔들어 그 위에 올라간 상대팀 멤버들 떨어뜨리는 게임에서 상대적으로 키가 작은 보람은 가운데로 갈수록 물이 깊어지는 수영장의 구조에 어려움을 겪었고,

결국 게임에서 티아라 팀이 패배하자 보람은 다른 멤버들의 부축을 받아 나오게 됐다.

보람은 "(수영장에서) 다리가 걸어지지도 않는다. 발이 바닥에 닿지 않는다"며 굴욕담을 소개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티아라는 마이티 마우스의 쇼리, 손호영, NS윤지, 미쓰에이 지아 등과 함께 한류콘서트를 개최하며 현지 인기를 전하기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