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장동건, '아저씨' 이정범 감독과 손잡고 킬러 변신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3.04.29 09:25 / 조회 : 8463
  • 글자크기조절
image
장동건/사진=이동훈 기자


톱스타 장동건이 '아저씨' 이정범 감독과 손잡고 킬러로 변신한다.

29일 영화계에 따르면 장동건은 최근 이정범 감독이 준비 중인 차기작 '우는 남자'(가제)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하며 세부사항을 조율 중이다. '우는 남자'가 2010년 여름 극장가를 뜨겁게 달군 '아저씨' 이정범 감독이 준비 중인 작품. 킬러와 여성의 사랑을 그린다.

당초 이정범 감독은 '첸을 위해'라는 한중 합작 프로젝트를 기획하다가 방향을 틀어 '우는 남자'를 연출하기로 결심했다.

장동건이 이정범 감독과 손잡는 건 영화계에 뜨거운 관심을 불러 모을 전망이다.

장동건이 스크린에 복귀하는 건 '위험한 관계' 이후 1년만. 한국영화로는 '마이웨이' 이후 2년만이다. 장동건은 한 여자를 사랑하는 킬러로 변신, 또 다른 매력을 발산할 전망이다. '아저씨'로 원빈을 화려하게 부활시킨 이정범 감독과 손잡는 만큼 장동건의 매력도 남다르게 선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우는 남자'는 장동건 캐스팅을 마무리한 뒤 여자주인공 캐스팅 및 주요 출연진을 확정하고 올 하반기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