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우 가족사 고백 "아버지, 내 출생직전 돌아가셨다"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3.04.25 15:13 / 조회 : 1372
image
/사진=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캡처


배우 이민우가 아버지에 대한 생각을 고백했다.

이민우는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의 '원조 학교 스타 특집'에 출연해 함께 출연한 홍경인, 김정현과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민우는 "본인이 상상하는 아빠의 모습은 어떤 것이냐"는 질문에 "사실 아버지가 안 계신다. 태어나기 일보 직전에 돌아가셨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대신 운이 좋게도 아역 생활을 하면서 수백 명의 아버지가 계신다. 사실 이런 이야기를 하면 이상하게 보는데 아버지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조차 안 해 봤다"며 "아버지의 부재를 느낄 새 도 없이 청소년기를 보냈다"고 회상했다.

이민우는 "나의 아들에게는 어른이 될 때까지 자유를 줄 수 있는 아버지가 되고 싶다. 돈을 떠나서 자유롭게 해주고 싶다"고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