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규 "가정적인 스타일, 아들과 보내는 시간 많아"

강금아 인턴기자 / 입력 : 2013.03.14 10:12 / 조회 : 8670
image
<화면캡처 - MBC '기분 좋은 날'>


치과의사 겸 방송인 김형규가 자신이 가정적인 스타일임을 밝혔다.

14일 오전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은 연예계 대표 엄친아 특집으로 고려대 법대 출신의 배우 이수나, 서울대 치대 출신의 치과의사 겸 방송인 김형규, 고려대 중문과 출신의 가수 소이, 이대 수학과 출신의 개그맨 곽현화가 출연해 공부비결을 공개했다.

이날 김형규는 자신의 아내이자 자우림의 보컬 김윤아에 대해 "사실 결혼하고 아내의 팬 분들께 오해를 많이 샀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저는 결혼하고 얼굴도 좋아지고 살이 좀 찐 편인데 아내는 아이의 모유 수유도 하고 그래서인지 살이 많이 빠졌다. 그래서 팬 분들께 제가 아내의 기를 빼앗는다는 오해를 많이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김형규는 "실제로는 굉장히 가정적인 스타일이다. 워낙 아이들과 함께하는 걸 좋아해서 아들과 함께 시간을 많이 보낸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김형규가 공부를 잘하기 위해서는 출제자의 의도를 파악해야한다고 공부비결을 공개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