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 병만族, 박솔미 손편지와 함께 '마지막 밤'

강금아 인턴기자 / 입력 : 2013.03.01 23:00 / 조회 : 3344
image
<화면캡처 - SBS '정글의 법칙 in 아마존'>


'정글의 법칙' 병만족이 갈라파고스에서의 마지막 밤을 보냈다.

1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아마존'에서는 병만족이 갈라파고스에서의 마지막 밤을 보내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박솔미는 병만족 멤버들과의 마지막 저녁식사를 마친 후 멤버 개개인을 위해 직접 쓴 손편지를 전달했다.

박솔미가 전한 편지를 접한 김병만은 "솔미의 편지를 읽어보니 혼자서 힘든 점이 참 많았을 것 같다. 혼자 여자라서 감당하기 힘든 점이 와 닿아서 마음이 아프다"고 말했다.

병만족 멤버들은 "이렇게 편지를 읽고 이야기를 나누니 함께한 순간들이 하나하나 떠오른다"며 마지막 밤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추성훈이 정글에서 갈고닦은 노래실력을 즉석에서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