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겨울' 조인성, 배종옥 제안 거절 "돈 안 받겠다"

강금아 인턴기자 / 입력 : 2013.02.28 22:30 / 조회 : 8200
image
<화면캡처 - SBS 수목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조인성이 배종옥의 제안을 거절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에서는 가짜 오빠 행세를 하고 있는 오수(조인성 분)가 왕혜지(배종옥 분)로부터 돈을 줄 테니 오영(송혜교 분)에게서 떠나라는 제안을 거절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왕혜지는 오영의 방에 몰래 숨어든 오수를 발견했지만 오영에게 이 사실을 알리지 않은 채 오수를 따로 불러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오수에게 "필요한 돈 78억을 내가 줄 테니 영이 곁을 떠나라"고 제안했다.

그러자 오수는 "나는 영이의 유언장을 가지고 있다"며 "영이보다 돈이 더 좋았다면 방법은 여러 가지 있었을 거다. 오늘 말은 못들은 걸로 하겠다"라고 답했다.

이어 그는 "왕비서님이 실수한 것 같다"며 "제가 떠나기 전까지 왕비서님을 한번 제대로 의심해볼겁니다"라고 왕혜지의 비리를 자신이 밝혀낼 것임을 경고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