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영, tvN '미친사랑' 캐스팅 "출연 논의중"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3.02.27 17:02 / 조회 : 6712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박선영 ⓒ홍봉진 기자


배우 박선영이 케이블 채널 tvN 새 일일드라마 '미친 사랑'으로 안방극장에 컴백할 전망이다.

tvN 관계자는 27일 스타뉴스에 "박선영이 현재 방영 중인 일일극 '유리가면' 후속 작으로 준비 중인 '미친 사랑' 주연으로 출연을 논의 중이다"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박선영이 제작진과 주인공으로 출연을 얘기 중이지만, 아직 최종 확정된 것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미친 사랑'은 절박한 상황에서 운명적인 사랑을 만나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으로, 오는 3월께 '유리가면' 후속으로 첫 방송 예정이다.

한편 박선영은 최근 MBC 드라마 '그대 없인 못살아'에서 연하남과 결혼해 치매에 걸린 시어머니를 돌보며 철든 며느리로 거듭나는 민지수 역을 맡아 호평을 얻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