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겨울' 조인성 첫사랑 경수진 등장 '호평'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3.02.22 16:38 / 조회 : 4541
image


배우 경수진이 SBS '그 겨울, 바람이 분다'에 조인성의 첫 사랑으로 등장, 눈길을 끌었다.

경수진은 지난 21일 방송된 '그 겨울' 5회에서 오수(조인성 분)의 첫사랑 문희주로 등장했다.

극중 문희주는 오수를 너무 사랑해 부모를 떠나 동거를 시작하고, 19살의 어린 나이에 그의 아이를 임신하지만 아이 낳는 걸 원하지 않는 오수와의 갈등 속에서 오토바이 사고로 세상을 떠나고 말았다.

image


그로 인해 문희주를 짝사랑했던 오무철(김태우 분)은 오수를 미치도록 증오하게 된다.

극의 긴장감을 주도하는 오수와 오무철의 갈등관계에 문희주의 사랑과 죽음이 자리하고 있는 것이다.

이날 방송에서 경수진은 특유의 청순미를 살려내며 한 남자에게 모든 순정을 바치는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사랑에 빠진 소녀 역에 어울리는 순수하고 해맑은 모습들을 선보인 동시에, 사랑 때문에 상처 받고 비극적 죽음을 맞이하는 슬픈 연기를 선보여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한편 경수진은 극중에서는 이미 세상을 떠났지만 계속되는 회상 장면을 통해 '그 겨울'에 등장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