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거JK, 홍대 길거리서 홍보활동 "왜 날 피해?"

배정미 인턴기자 / 입력 : 2013.02.15 17:10 / 조회 : 3136
image
<사진=윤미래 트위터 발췌>


랩퍼 타이거JK가 홍대거리에서 근황을 전했다.

15일 타이거JK의 부인 윤미래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Stop!!! ㅋㅋㅋㅋ"이라는 짧은 문구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은 타이거JK가 홍대 길거리에서 자신의 프로젝트 팀 MFBTY를 홍보하고 있는 모습을 담고 있다. 그는 꾸밈없이 캐주얼한 옷차림을 하고 음원 씨디를 든 채 열심히 활동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후드 모자를 뒤집어쓰고 베이지색 하이탑 운동화를 신은 채 안장 다리 자세를 취하고 있는 모습에서 그의 자유스러운 힙합정신을 엿볼 수 있는 듯하다.

하지만 타이거JK는 이 글을 리트윗하면서 "사람들이 날 피해지나감.cd 도 안받으려해"라며 아쉬움을 표했다.

한편 타이거JK와 윤미래는 최근 미국 최대 힙합매거진 XXL이 선정한 '15인의 한국 래퍼'에 속해 눈길을 끌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